“돈 아깝게 절대 사지 마세요” 한번 쓰고 버리는 건조기 시트 대신 무한리필이 가능한 다이소대체품 1가지

세탁기를 돌리고 나면 섬유유연제 향기가 아주 잘 나는데 이상하게 건조기만 들어갔다 나오면 그 향기가 다 사라져 버리지 않나요?

오늘은 건조기를 사용했을 때 섬유유연제 향기를 더 진하고 오래가게 할 수 있는 방법과 또 그 사용하는 건조기 시트를 무한 리필해서 쓸 수 있는 방법까지 한번 보겠습니다.

건조기 시트 대체 재료

출처 : 세탁설

다이소에서 스카지 브라이트 셀룰로오스 수세미를 사세요. 3장에 2천원 반드시 이 제품으로 구입을 하세요. 다른 건 너무 거칠어서 사용하시면 안돼요. 수세미라고 하지만 이 제품은 부드러운 스폰지에 가깝습니다.

출처 : 세탁설

이 제품을 써 보니까 옷에 보풀을 일으킬 정도는 아니에요. 포장을 뜯으면 물에 한번 헹궈주는 게 필요해요. 물이 조금 처음에 빠지더라고요. 거품이 나는 거는 항균제가 코팅이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.

출처 : 세탁설

잘 헹궈 준 수세미는 반으로 잘라 주세요. 이 정도 크기가 적당합니다.

건조기시트 만드는 법

준비가 된 수세미는 적당한 용기에 담아서 물을 채워 주세요. 나머지는 섬유유연제를 채울 거예요.

출처 : 세탁설

물의 양은 딱 정해진 건 없지만 섬유유연제 농도를 생각해서 향을 더 진하게 하려면 물을 적게 넣고 대신 섬유유연제 농도가 너무 높으면 옷에 얼룩을 만들 수가 있으니까 적당히 한번 맞춰보세요.

출처 : 세탁설

섬유유연제 향기가 다 다르기 때문에 딱 정해진 비율이 있다기 보다 몇 번 해보면 감이 오실 거예요.

세탁 시 사용한 섬유유연제를 그대로 사용하면 잔향이 상승 효과로 더 오래 남습니다.

출처 : 세탁설

수세미가 섬유유연제를 잘 머금을 수 있도록 조물락 조물락 해주세요. 향기가 굉장히 좋을 거예요.

건조기 사용

출처 : 세탁설
출처 : 세탁설

수세미를 건조기에 빨래와 함께 넣어 주세요. 넣을 땐 수세미를 한번 꾹 짜서 섬유유연제가 너무 흥건하지 않게 해주세요. 적당히 넣어주고 건조기를 돌리면 됩니다. 수세미가 젖어 있어서 건조기의 수분 센서가 빨래가 많이 젖어 있는 것으로 인식해 평소보다 건조 시간이 다소 길게 잡힐 수 가 있어요. 이 시간을 다 채우기보다는 중간에 꺼내시는 게 좋습니다. 

무한 리필을 통한 경제성

출처 : 세탁설
출처 : 세탁설

수세미는 말라서 쪼그라들었지만 다시 통에 담가 주기만 하면 촉촉하고 부드럽게 돌아오니까 걱정하지 마세요. 섬유유연제가 굳어서 뭉칠 수가 있으니 뚜껑 닫는 것만 유의하면 이런 식으로 몇 번이고 무한 리필 해서 건조기 시트를 대신할 수 있을 거예요. 굉장히 쉽고 가성비 있는 방법이니까요. 꼭 한번 해보시기 바랄께요.